황진호

[hwangjinho]

저는 황진호입니다.
어릴적부터 종이나 벽에 낙서를하고 스케치북에 그림 그리는 것이 즐거웠고 매일 그린 그림일기가 수십권이 있습니다. 제그림의 소재는 일상의 경험과 주변의 사물들입니다.
제 그림을 보는사람마다 저만큼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My name is Jinho Hwang.
Since childhood, he has enjoyed scribbling on paper or walls and drawing in sketchbooks, and he has dozens of drawing diaries he draws every day.
The subjects of my paintings are everyday experiences and surrounding objects.
I hope that everyone who sees my paintings will be as happy as I am.

IMG_6737.JPG

Wish everyone happ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