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태원

[gangtaewon]

20210330_170011.jpg

I will be strong

저는 강태원 입니다.
29세이고, 어린시절부터 색칠하기를 즐기며 좋아하던 놀이가
사춘기 시절을 지나며 혼자 있는 시간을 채우는 그림이 되었습니다. 책에서 본 내용,즐거웠던 일상이 그림 소재가 되어..
잘하고  싶고, 강해지고 싶고, 멋진 사람이 되고 싶은 마음을 그림으로 표현합니다 

My name is Taewon Kang.
The 29-year-old has enjoyed coloring and playing since childhood.
It has become a painting that fills the time of being alone as I passed through my teenage years. The content I saw in the book and the fun everyday became the painting material...
I want to do well, I want to be strong, and I express my desire to be a wonderful person through painting.